지난 10월 16일(일) 오후 5시 국기원 원장실서…
이동섭 국기원 원장과 환담 나눠

지난 10월 16일(일) 오후 5시 국기원 원장실에서 이동섭 국기원 원장(왼쪽)이 명예이사장으로 활동한 세르미앙 응 국제올림픽위원회(IOC) 부위원장(오른쪽)에게 감사패를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©국기원
지난 10월 16일(일) 오후 5시 국기원 원장실에서 이동섭 국기원 원장(왼쪽)이 명예이사장으로 활동한 세르미앙 응 국제올림픽위원회(IOC) 부위원장(오른쪽)에게 감사패를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©국기원

국기원이 명예이사장으로 활동한 세르미앙 응(싱가포르) 국제올림픽위원회(IOC) 부위원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.
 

이동섭 국기원 원장은 지난 10월 16일 오후 5시 국기원 원장실에서 홍성천 전 국기원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응 부위원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하며, 앞으로도 태권도와 국기원 발전을 위한 깊은 관심과 고견을 부탁했다.

응 부위원장은 지난 2018년 2월 국기원 명예이사장으로 처음 추대됐고, ‘2019년도 제4차 임시이사회(2019년 7월 3일 개최)’를 거쳐, ‘2020년도 정기이사회(2020년 12월 29일 개최)’를 통해 2022년 10월 16일까지 임기가 연장되며 명예이사장직을 맡아왔다.

응 부위원장은 “먼저, 이동섭 원장 재선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. 또한 고인이 되신 김운용 원장님을 기리고자 흉상을 세워주셔서 정말 고맙게 생각한다. 원장님의 리더십을 통해 국기원과 태권도가 더욱더 발전하기를 기대한다”고 소감을 밝혔다.

키워드

#국기원 #IOC
저작권자 © 생활체육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