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병선 부회장 ©전라북도체육회
최병선 부회장 ©전라북도체육회

전라북도체육회 최병선 부회장(전 전북자전거연맹 회장)이 장관 표창을 받았다.

1월2일 도 체육회에 따르면 최병선 부회장이 생활체육 진흥에 이바지한 공을 인정받아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을 받았다.

최 부회장은 엘리트와 생활체육이 통합 된 지난 2016년 통합 자전거연맹 회장으로 취임한 뒤 체육 인재발굴 및 국민건강증진에 기여했다.

또한 전국체육대회 등 각종 전국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으며, 자전거 타기 활성화를 비롯해 각종 생활체육 대회를 전북에 유치하기도 했다.

아울러 가정형편이 어려워 운동을 포기하는 꿈나무들이 발생하지 않도록 장학금을 지원하는 등 물심양면 지원했고, 현재는 도 체육회 부회장으로 전북 체육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.

최병선 부회장은 "전북 체육 발전을 위해 마땅히 해야할 일을 했을 뿐인 데 큰 상을 받아 영광이다"며 "더 열심히 하라는 뜻으로 알고 노력하겠다"고 말했다.

최치과의원 원장인 최병선 부회장은 한국산악회 부회장, 전북자전거연맹 회장 등을 역임했다.

저작권자 © 생활체육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